여주시 오학동 재난지원금 1인 1나눔 계좌로 기부 릴레이

여주시 오학동 재난지원금 1인 1나눔 계좌로 기부 릴레이

   
   

이상현기자

오학동행정복지센터(동장 김상희)는 29일부터 주민의 자발적인 참여로 재난기본소득 기부 릴레이를 추진하고 있다.

 이번 기부 릴레이는 이현 오학동 발전위원장(이하 위원장)과 최석희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장이 재난기본소득을 전 국민에게 지원한다는 보도를 보고 제안했다.

 오학동의 첫 번째 주자인 이현 위원장은 2인세대 지원금 전액을 오학동 “희망온누리” 나눔계좌로 입금했으며, 다음 주자로 최석희 위원장이 바통을 받아 릴레이를 이어갈 예정이다.

 오학동은 “가치있는 나눔!”, “같이해요 기부 릴레이” 의 슬로건을 걸고 재난지원금의 일부만이라도 기부하고자 하는 나눔천사가 많이 나타날 것을 기대하며, 코로나19로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어려운 이웃에게 거리는 멀리 마음은 가까이를 실천하는 장을 마련하고자 한다.

 첫 번째 주자 이현 위원장은 “행복은 비우는 만큼 채워지는 마법이 있다”며 “어려운 이웃과 행복을 나누어 풍요롭고 건강한 지역 공동체가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에 오학동장은 “희망온누리 기부 릴레이를 제안해주신 위원장님들께 감사의 말을 전하고, 작은나눔의 릴레이가 계속 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로컬뉴스

주요뉴스




최근글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