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사면, 부처님오신날 봉축행사 대비 방역실시

금사면, 부처님오신날 봉축행사 대비 방역실시

   
   

이상현기자

금사면(면장 곽호영)은 5월 30일 부처님오신날 봉축행사를 앞두고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행사 전일인 29일 관내 사찰(9개소)에 대해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집중 방역을 실시했다.

  최근 수도권을 중심으로 코로나 확진자가 증가추세를 보이면서, 여전히 다수가 모이는 행사에서의 코로나 확산 위험성은 간과할 수 없는 상황이다.

 이에 금사면에서는 관내 사찰을 돌며 방역을 실시하고, 생활 속 거리두기 수칙을 준수해 줄 것을 권고했다.
 
 곽호영 금사면장은 “관내 사찰의 경우 코로나로 인해 봉축행사 규모가 축소되긴 했지만 다수가 모이는 행사이니만큼 방역을 철저히 하고, 행사에 참가하는 신도들도 생활속 거리두기 수칙을 잘 지켜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금사면에서는 봉축행사 당일에도 추가 방역을 실시하여 감염병 차단에 만전을 기할 예정이다.
 



로컬뉴스

주요뉴스




최근글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