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주시, 음식점 영업주·종사자 ‘마스크 착용 필수’ 적극 홍보

여주시, 음식점 영업주·종사자 ‘마스크 착용 필수’ 적극 홍보

   
   

이상현기자

여주시(시장 이항진)는 6월부터 음식점 영업주·종사자들이 마스크 착용을 의무화해 고객의 안전을 지킬 수 있도록 강화된 현장점검과 홍보를 실시하는 등 적극적인 대응에 나섰다.

최근 부천 물류센터발 코로나19 확진자가 늘어 수도권 지역에 대해 2주간 사회적 거리두기에 준하는 방역조치가 시행됨에 따른 조치다.
    
그동안 여주시는 식품·위생업소에 손소독제 및 일반마스크 지원 및 일반·휴게음식점에 위생마스크를 직접 배부하면서 마스크 착용 등 코로나-19 예방 대응수칙에 대해 안내하고 지역내 모범음식점 재지정과 함께 생활 속 거리두기 이행상황을 점검해왔다.

또한, 여주시외식업지부와 협업해 여주휴게소 및 천서리일원 등 밀집장소를 순회하며 주 1회 마스크 착용 홍보 거리 캠페인을 실시하고 있다.

함진경 보건소장은 “여주시민 모두의 협조로 코로나19로부터 청정여주를 지켜내고 있다”며 “앞으로도 더욱더 철저한 현장점검으로 코로나19 확산방지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여주홍보실

주요뉴스




최근글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