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주세종문화재단 자동차 영화관, 코로나19 재확산 방지 위해 취소

여주세종문화재단 자동차 영화관, 코로나19 재확산 방지 위해 취소

   
   

이상현기자

여주세종문화재단이 5월 29(금) ~ 6월 27일(토), 남한강변 달맞이광장에서 예정이었던 ‘자동차 영화관 – 여강시네마’를 코로나19 재확산 우려에 따라 전면 취소했다.  

 이항진 여주시장은 “20m 사이즈의 초대형 스크린을 강변에 2개 설치해 여주시민들이 비대면으로 자동차 안에서 영화를 즐길 수 있도록 본 프로그램을 준비하였으나, 코로나19 재확산 방지 및 여주시민들의 안전을 위해 불가피하게 전면 취소하게 되었다.” 라고 밝혔다.

 한편, 여주시와 여주세종문화재단은 앞으로 코로나19의 추이를 감안하여 문화사업 일정을 재수립할 예정이며, 여강시네마 취소와 관련한 자세한 정보는 재단 홈페이지 (http://www.yjcf.or.kr)를 통해 확인 할 수 있다.
 



여주홍보실

주요뉴스




최근글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